밤을 잊은 도쿄 추천 명소

동경에 출장을 다녀 오면서 느낀점은 의외로 밤에 놀만한 곳이 없다는 점이었다.

작년에 도쿄에서 반나절 투어를 한 적이 있지만, 이번에는 낮 동안 긴 회의와 포럼을 참석을 하고 나면 밤이 되어 버린다.

밤이 되면 그 유명한 긴자 거리나 롯본기힐 조차 한산해 지는 모습을 보니 일본도 서구권 국가 처럼 재미 없는(?) 나라가 된 듯.

그래서 저녁에 가면 좋을 몇 곳을 소개해 보려고 한다. 각각 짧은 시간에 돌아 볼 수 있고 지하철이 모두 근처에 있기 잘하면 하루 저녁 만에도 가능할 것 같다.

아사쿠사 센소지
아사쿠사는 가장 오래된 사찰인 “센소지(Sensoji)”와 에도시대의 화려한 문화와 상업의 흔적이 남아 있는 곳이라 할 수 있다. 센소지로 들어가는 수백 미터에 늘어선 가게는 해가 질 무렵에 가면 마치 오래된 전통 시장을 연상시키는 곳이다.

Asakusa Sensoji Asakusa Sensoji

센소지는 일본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신사나 사찰과 거의 모습이 비슷하기 때문에 그리 크게 와 닿지 않지만 인사동 거리 같은 운문-센소지 거리는 꼭 한번 볼만 하다.

아키하바라 요도바시
아키하바라는 아사쿠사에서 히부야센을 타면 금방 닫는 거리에 있는 전자 상가가 밀집한 곳이다. 저녁에는 네온 사인이 휘황 찬란하게 비치며, 가게 홍보를 하는 메이드걸을 쉽게 볼 수 있다.

Akihabara Akihabara - Yodobashi

전자 상가 중 가장 대표적인 것이 “요도바시-아키바(Yodobasi-Akiba)”이다. 거의 없는 게 없을 정도로 엄청난 규모를 자랑한다. 국내에 잘 안들어오는 전자 상품들 예를 들어, 각종 모형, 망원경, 프라모델 등 희귀 전자 물품을 사려면 꼭 한번 들리면 좋을 것 같다.

긴자 애플스토어
아키하바라와 근접한 명품 쇼핑몰로 유명한 긴자 거리의 경우 밤이 되면 그리 붐비지 않는 것 같다. 명품 가게들 또한 중산층 취향에 맞지 않는데 정적이 감도는 거리에서 그나마 볼만한 것은 “애플 스토어(Apple Store)”이다.

Eating Apple Iphone 3GS

해외에 가면 애플 스토어를 꼭 한번 가게 되는데, 여느 스토어와 같이 1층에 매장, 2층에 Genius Bar, 3층에 교육장, 4층에 휴식룸 및 액서서리 등을 판매하고 있다. 애플의 다양한 제품과 디스플레이를 접할 수 있어서 추천한다.

신주쿠 도쿄도청
신주쿠(新宿) 주변은 고층 건물 중심의 상업 지구와 쇼핑 지구로 나뉘는 교통 중심지인데 사실상 아키하바라를 보고 왔다면 큰 감흥은 못 느낀다. 고층 건물들도 테헤란로를 연상하는 정도…

Tokyo Metropolitan Government Tokyo Metropolitan Government

그나마 방문할 만한 곳은 일반에게 무료로 공개되는 전망대가 있는 도쿄 도청(東京都庁)이다. 롯본기의 모리 센터나 그 밖에 전망대가 1500엔 등 돈을 내야 하기 때문에 꽤 좋은 선택이다.

시부야 하치코 사거리
도쿄에서 밤 문화를 제대로 즐기려면 역시 시부야다. 가장 다채롭고 사람이 많은 곳으로 일본의 패션과 엔터테인먼트 유행을 느낄 수 있다.

시부야의 눈에 띄는 곳은 하치코(八公) 출구라고 불리 수 많은 보행자들이 길을 건너는 역 앞의 큰 사거리다. 사거리 주변은 네온 광고와 대형 비디오 스크린으로 장식되어 있고 수 많은 인파와 젊은이들이 장관을 이룬다.

주변에 다양한 일본 음식 가게와 게임 가게, 옷가게 등이 밤늦게까지 열린다.

그밖에 시간이 허락한다면, 롯본기힐이나 도쿄미드타워를 가보면 좋을 것 같지만 실제로 코엑스몰과 진배없기 때문에 큰 기대는 안하는 게 좋을 것 같다. 그나마 도쿄돔을 가보면 실제로 실내 야구장과 주변 놀이기구의 대형 롤러 코스트를 볼 수 있어서 괜찮은 정도…

Tokyo in Night by you.

혹시 낮에 시간이 난다면 메이지 신궁, 우에노 공원, 고쿄(황궁) 동쪽 정원 등은 꽤 괜찮은 선택이 될 것 같다. 일본인 친구의 말로는 일본을 제대로 느끼려면 동경 보다는 오사카나 쿄토를 가보는 게 좋다고…

사진 더 보기…

- ;

Disclaimer- 본 글은 개인적인 의견일 뿐 제가 재직했거나 하고 있는 기업의 공식 입장을 대변하거나 그 의견을 반영하는 것이 아닙니다. 사실 확인 및 개인 투자의 판단에 대해서는 독자 개인의 책임에 있으며, 상업적 활용 및 뉴스 매체의 인용 역시 금지함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The opinions expressed here are my own and do not necessarily represent those of current or past employers. Please note that you are solely responsible for your judgment on chcking facts for your investiments and prohibit your citations as commercial content or news sources.)


여러분의 생각

  1. 아.. 너무.. 럭셔리한 밤이예요.. ^^ 전.. 음.. 좀.. 더.. 형이하학적인 밤을 생각했는데.. ㅜ.ㅜ

  2. 낮에 현석님과 고쿄를 갔었는데, 월요일엔 개방을 안해서 성 밖 주변만 구경했답니다. 일본의 성과 정원을 보고 싶었는데 아쉽더군요. ㅠ.ㅠ

  3. 저런… 도쿄도청도 헛탕쳤는데.

  4. 일본, 저녁이 되면 참 갈곳이 없죠.
    저는 하치코 사거리 앞 스타벅스에서 시간을 보냈던 기억이 나네요.
    그 많은 인파.. 입이 쩍 벌어지더군요^^
    channy님의 포스팅을 보니 그때의 기억이 나네요~!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