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efox 개발 속도 빨라진다

웹 브라우저 벤더들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고 가속회 되는 가운데, Mozilla 재단 역시 Firefox의 새로운 버전 개발 주기가 짧아진다.

Firefox 개발 담당인 Mike Beltzner는 향후 제품 출시를 더 빠르게 가져간다고 밝혔다. 현재 경쟁 구도를 통해 웹의 변화가 더 빨리 왔다고 보고 상용 제품의 대안으로서 좀 더 적극적으로  변화를 이끌기 위한 결정이다.

요지는 지금까지 대략 1년에 한번씩 출시하던 주요 제품을 앞으로 6개월로 줄인다는 계획이다. IE7(60개월), IE8(17개월), Chrome 3(4개월) 등 상용 제품들의 개발 주기도 짧아지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라서 Firefox 3.6(6개월), 3.7(5개월), 4.0(6개월)로 계획을 잡고 사용자 경험, 오픈 웹 플랫폼, 안정된 개발 시스템에 더욱 주력할 예정이다.

Firefox 3.6에서는 Persona 테마, 플러그인 확인 기능, 풀스크린 비디오, CSS 그레디언트, 터치 기능 등을 추가하게 된다.

3.7에서는 Weave, 탭 관리, 새 테마 탑재, 애니메이션 기능을 추가하고 4.0에서는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Jetpack, 콘텐츠 운영 툴, 병렬 프로세스 분리 등의 기능을 선보일 예정.

따라서, Firefox 3.6은 오는 21일(수)에 첫 베타 버전이 공개될 예정이다. 베타 1에는 디바이스 API를 이용한 중력 감지 기능, 22일 출시하는 윈도우 7 지원 기능 등이 추가 되었다.

Firefox는 상용 제품들간의 경쟁을 조정하고 촉진할 수 있는 중간자 역할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 ;


여러분의 생각

  1. みらい☆すた

    파이어폭스 3.6 베타1이 정식으로 나온 건줄 알았는데알고보니 정식 출시는 21일.

    내가 내려받은 건 후보 1번이었다는 말.

    따지고 보면 내가 이런 것도 꽤 자주 손대와서 어느 정도 익숙해졌다 싶었는데 정신이 나가버렸던 듯;
    신경쓰고 있는 파이어폭스 나이틀리 FTP 서버.
    ‘candidates’라는 것이 ‘후보’라는 뜻인데(‘RC’의 ‘C’가 여기서 나오는 C!) 그걸 잠시 망각해버리고 일단 하나가 뜨니 그게 정식이었…

  2. doppio.kr

    줄곧 파이어폭스(이후 FF)만 사용하다가 지난주부터 회사피씨에서는 FF를 삭제했다. IE 이외의 쓸만한 브라우저가 나오길 기다리면, FF가 출시된다는 소식을 듣고 설레어하던 때도 있었지만, 그리고 출시이후 줄곧 FF의 애용자였지만,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 대단한 이유가 있었던 것은 아니지만, FF 덕분에(!) IE도 꽤 좋아졌으며(FF초기의 불안정함에도 불구하고 굳이 써 온 주제에!), FF의 어딘가 모를 불편함과 무거움 때문이랄까. FF는 왠지 …

  1. 파이어폭스를 주력 웹브라우저로 쓰다보니, 빠른 업데이트보다는 안정성과 호환성이 좋은 쪽에 더 관심이 가네요. 물론 최신 기술들을 빠르게 지원해 주면서, 버그도 없다면 훨씬 좋겠지요.

  2. 파이어폭스 3.6b1은 이미 나온 것 같은데요?
    현재 사용중…

  3. 지금 쓰시는 것은 베타 후보판인데 어제 또 다른 후보판이 나왔습니다. 꼭 정식 출시 되면 쓰세요. 그리고 일반 사용자는 베타 버전 이용을 장려하지 않습니다.

    새 베타 후보판 – 고급 사용자용
    http://ftp.mozilla.org/pub/mozilla.org/firefox/nightly/3.6b1-candidates/build2/

  4. 먼저 파이어폭스 3.6을 빨리 써보고 싶네요.
    아직 베타버전이라 쓰기는 좀 그래서요..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