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2.0 Conference는 O’reilly의 것?

IT@Cork라는 단체에서 또 다른 Web 2.0 conference를 기획했다가 O’Reilly와 함께 web2con을 기획하고 있는 출판사 CMP로부터 “Web 2.0이란 이름 쓰지 마! 그거 우리 상표야!”라는 공문을 받았다는 내용이다.

http://www.tomrafteryit.net/oreilly-trademarks-web-20-and-sets-lawyers-on-itcork/

이 때문에 블로고스피어가 난리가 났다. 이에 대한 반향이 엄청나자 O’reilly Media에서는 2003년 부터 “Web 2.0 Conference”를 해왔고 “Conference”에 대해서는 소유권을 주장하기 위해 컨퍼런스, 전시회 등 라이브 이벤트에 대해서 서비스마크(s)를 출원했다고 한다. 두개의 웹2.0 컨퍼런스가 있을 수 없다고…

http://radar.oreilly.com/archives/2006/05/controversy_about_our_web_20_s.html

이 컨퍼런스의 공동 설립자인 John Battelle도 현재 Tim O’reilly가 휴가 중이고 오프라인 상태라고 말하면서 Conference에 대해서는 O’reilly의 주장이 적절하다고 거들고 있다.

http://battellemedia.com/archives/002596.php

컨퍼런스와 출판을 전문으로 하는 회사인 만큼 자신들의 컨퍼런스 정체성을 지키려는 것은 십분 이해가 간다만… CMP가 너무 오버했던 것 같네. Tim O’reilly의 적절한 코멘트를 기다려야 할 듯. Web2.0의 일부라도 누가 소유한다는 건 좀 그렇다고 본다.

우리 나라 블로거들도 너무 오버하지 말것.

p.s. 사실 우리 나라에서도 2월과 3일 컨퍼런스 제목은 각각 Web 2.0 Conference Korea, Mobile & Web 2.0 Conference 였지만 nextwebcon, webxcon 으로 바뀐적이 있다.

여러분의 생각

  1. X Internet에 대해 포레스터리서치에서 정의했던 핵심개념 중 첫번째 정의가 떠오르는군요..

    1.executable Internet is: Intelligent applications that execute code near the user to create rich, engaging conversations via the Net.

    2001년 경이라고 알고있는데 이제 좀 안다하는 쪽에서는 저작권 논쟁이라도 벌여야 하는 걸까요? ^^;;;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