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기업에게 사회적 책임이란?

한때 “국내에서 제일 근무하기 좋은 회사” 인 N사, “개발자가 행복한 회사” K사..월급을 못 받는 것을 빼고, 개발자에게 큰 멘붕은 “열정” 과 “신념”으로 프로젝트를 했는데..또한 나름 훌륭한 엔지니어들이 많이 모으기도 정말 쉽지 않은데.. “왜 개발자가매출에 희생자가 되어야 하나…” 솔직히 이제는 “개발자가 행복한 회사”가 국내 있다는 걸 못믿을 것 같다.
https://www.facebook.com/beyondj2ee/posts/524018107651054

한국에서 거의 유일하게 오픈소스를 지향하고 제대로 sw문화를 만든다고 생각한 K모사. 그런데 모회사에 의해 절반의 직원이 정리되고 있다고한다. 좌절스럽다.당장의 이익만 보고 sw 문화의 싹을 잘라버리는 느낌이다.
https://twitter.com/sm_park/status/308906020216909824

N사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대기업 전반의 의식구조 문제. 스타트업이 힘들게만든 서비스를 카피해서 물량으로 뺏어오는게 한두번인가? 스타일쉐어와 원더:
https://twitter.com/ghostsbs/statuses/308754405279297536

장사 좀 될 것같은 스타트업의 모델들을 줄줄이 베껴 만들거라는 소문이 파다하다. 막 다시 싹이 트려고 하는 벤쳐생태계가 뿌리째 말라버리고 황폐화 될거다. 누가 스타트업하겠나? 누가 스타트업에 투자하겠나? ‘상생’ 같은 구걸의 헛소리는 하고 싶지 않다…IT산업은 과거와는 다른 출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믿었는데 그 책임을 가진 사람들의 선택이 너무 아쉽다. 아..
https://www.facebook.com/douglas.guen/posts/4691949492677

표철민 어록 “개인이나 중소 기업은 도대체 뭘 만들라는 거에요”

http://www.youtube.com/watch?v=c1_C1EVg-lQ&feature=youtu.be


제주 여고생 양연수양과 스티브 워즈니악이 주고 받은 편지 중에서
당신이 언젠가 일할지도 모르는 기업들을 살펴보세요. 아마 당신은 최신 제품들에서상호를 볼 수 있었을 겁니다. 하지만, 그 기업들이 직원들을 어떻게 대하는지 잘 살펴보십시오.

그 회사가 직원들을 존중하나요? 조직의 말단에서 많은 결정이 이루어지게 하나요? 혹시 위에서 아래로 내려오는 게 명령이 아니라 책임감인가요? 그 회사에는 성장과 발전 가능성이 있나요? 그 회사는 직원들을 가족처럼 여기나요? 만일 당신이 일의 마무리를할 수 없다면 그들이 뒤를 봐 줄까요?

그들이 당신에게 더 좋은 기회를 찾아봐 줄까요? 회사들이 직원들을 쉽게해고하여 그들이 가정을 부양할 수 없게 한다는 것은 생각만 해도 끔찍합니다. 행운을 빕니다.

https://www.facebook.com/channyblog/posts/497133970351410

여러분의 생각

의견 쓰기

이름* 이메일* 홈페이지(선택)